키즈샘~!!

다음-요즘   페이스북   미투데이   트위터



등록현황
기사등록
내가 스크립한 기사


뉴스기사

기사 상세 보기
분류

인쇄 | 메일 | 스크랩 | 목록
황선홍 "승리 만족, 하지만 고칠 점도 많아"
/ 등록일 : 2012-02-18 18:48
※ 기타정보1

※ 기타정보2

※ 상세정보
포항 황선홍 감독 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

황선홍 포항 감독이 아시아챔피언스리그 본선 진출에 대해서는 만족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아직 고쳐야할 면이 많다고도 했다.

포항은 18일 홈에서 열린 촌부리(태국)와의 2012년 아시아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황진성과 박성호가 골을 넣었다.

경기가 끝난 뒤 황 감독은 "오늘 경기 승리에 초점을 맞추었지만 리그 전체를 생각해서 공격진의 변화나 준비과정을 확인하는 경기였다. 1차 목표였던 승리는 쟁취했다. 하지만 전술적인 부문에서는 시즌을 앞두고 변경이 불가피함도 느꼈다"고 평가했다.

경기중 불거진 몇몇 수비 불안에 대해서는 "수비진의 문제가 아닌 미드필더진들의 문제였다"며 "오늘 준비한 전술이 지난해와 차이가 있어서 헐거웠다. 그것을 찾아낸 것이 소득이다"고 설명했다. 황 감독은 "아직 시즌 개막까지는 2주가 남아있다. 문제점은 보완할 수 있다"고 했다.

선제골을 넣은 황진성은 "오늘 이겨서 아시아챔피언스리그 본선에 나갈 수 있어서 기쁘다. 지난해 울산과의 플레이오프에서 페널티킥을 실축하는 바람에 플레이오프를 할 수 밖에 없었다. 팀에 미안했는데 이겨서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우승을 통해 FIFA클럽월드컵에 나서는 것이 목표다. 팀에서 잘하다보면 A대표팀에서의 기회도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했다.

이에 황 감독도 "황진성이 A대표팀에 가도 능력면에서 밀리지 않는다"고 칭찬했다.

목록


하단 로고


홈페이지명 : 초급미션홈피
운영자:웹돌이
이메일주소 : aaaa@naver.com

총 누적 접속수 53332 이달 접속수 123오늘 접속수 3
총 게시물 수 1000, 새글 수 20
총 회원 수 50005, 신규 회원 수 105